NEWS
slider01 slider02 slider03

160414 역사문화탐방이야기(19) - 조선 건국에 결정적 기여를 한 태종 이방원을 찾아가다 (서울시 내곡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서울 나들이가 자주 있습니다. 양재동을 다녀가면서 들려야 하는 왕릉 중 하나인데 피일차일 미루다가 이제서야 방문하게 됩니다. 헌인릉의 출입구는 같습니다. 그리고 바로 옆에 우리나라 최고의 정보 권력기관인 국가정보원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도착하자마자 한 단체의 데모소리가 들려옵니다. 보수단체의 외침으로 북한의 도발을 규탄하는 목소리였습니다. 

모여있는 사람들의 모습을 바라보며 잠시 사람이 살아가는 이유를 생각해 봅니다.

들어가기 전 궁 문지기로부터 간단한 주의사항을 듣고 입장합니다. 


---
조선 제3대 태종과 그의 비 원경왕후의 묘가 나란히 모셔져 있는 헌릉,그리고 제23대 순조와 그의 비 순원왕후가 합장되어 있는 인릉을 함께 헌·인릉이라 부른다. 

 

태종은 고려 공민왕 16년(1367)에 태조의 다섯째 아들로 탄생하였고, 정종 2년(1400)에 세자로 책봉되고 같은 해 정종의 양위를 받아 즉위하였다. 재위 18년 (1418), 세종에게 전위하고 세종 4년(1422)에 56세로 승하하였다. 원경왕후 민씨는 고려 공민왕 14년(1365)에 탄생하여 정종 2년에 정빈에 책봉되고, 정비에 전봉되었으며, 56세로 승하하였다. 

출처_ 문화재청

 


고려의 마지막 충신 정몽주와 조선 개국의 일등공신인 정도전을 제거하며 결국 형 정종의 자리를 이어 받은 조선 3대 왕 태종의 위엄앞에 서 있습니다. 역사를 되돌아 볼 때마다 늘 느끼는 것입니다. 권력앞에 무릎꿇는 이유가 있습니다. 그것은 아마도 그 권력에 편승하여 무엇인가 얻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한 사람이 권력을 오래 유지하기는 힘듭니다. 그래서 권불십년이라 했는데 요즘 기이하게도 십년이상 권력을 가지고 사는 사람도 있더군요. 평생 정치권력으로 살아가는 사람도 있다는 것입니다. 

 

이방원은 동생들을 죽이고 형들과 경쟁하여 2차례 왕자의 난을 일으키는 과정에서 많은 피를 보여 줍니다. 이를 참지 못한 조선개국 태조 이성계(아버지)와도 전쟁으로 맞서게 되는 왕이 되었습니다. 평생 전쟁에서 패하지 않았던 아버지와의 결전에서 직접 친정하여 싸움에서 이겼으나 차마 아버지를 어찌할 수 없었을 것입니다. 역사의 패륜아처럼 행했을지언데 그에 대한 평가는 후한 듯합니다. 그의 손자인 제7대 왕 세조 또한 수 많은 사람을 죽인 후 왕이 되었지만 패륜아라 불리는 연산군과 차원이 다르게 평가됩니다. 역사에서 늘 승자의 기록은 그에게 유리하며 그것은 힘있는 사람들의 몫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정치권력에 있어서도 힘이 있는 사람은 곧 자신에게 유리한 역사를 만들어 갈 수 있습니다. 그 흔적을 많이 쌓을수록 우리는 위대한 인물이라 이야기 하게 됩니다. 

 

사소한 일에 방심하면 다 이겨 놓고도 지는 것이 인생사입니다. 

 

누군가의 도움을 받아야 승리를 만들어 갈 수 있는데 알량한 자존심이 사람을 잃게 만들곤 합니다. 

 

작은 인연을 소중히 할 때 큰 뜻을 이룰 수 있습니다. 지금 내 곁에 있는 한분 한분이 얼마나 소중한지 그것을 기억해야 할 때입니다. 왕이 된 이방원앞에 전국에 유능한 인재들이 모여 들었습니다. 그리고 18년동안 통치하는 동안 조선을 반석에 올려 놓으려고 애썼고, 세종에게 양위합니다. 자신의 아들중에서 왕의 재목을 알아보고 왕위를 물려주었지만, 병권은 쥐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조선의 4대 왕 세종의 통치가 완성될 수 있도록 큰 방패막이가 되어 줍니다. 

 

지금 태종 이방원과 원경왕후 민씨의 숨결앞에 서 있습니다. 

 

왕권에 도전하는 세종대왕의 비 소현왕후 심씨의 아버지 심온까지 제거하였던 임금

 

천천히 문인석, 무인석, 병풍으로 둘러 쌓인 웅장한 모습을 하고 있는 릉

 

살아 생전 사이가 좋이 않았던 두 부부를 같은 곳에 나란히 있게 하여 평생을 옆에 있게 한 세종의 효심이 보입니다. 그 지극한 효심이 기본이 되었기에 나라를 훌륭하게 다스린 왕이 되었을 것입니다.

세종 대왕의 효심과 따뜻한 마음을 배워봅니다.

 

보통 권력과 돈에 눈이 어두워지면 주변을 돌아보지 않게 됩니다. 


지나친 자존심을 세울 때도 그렇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도움을 주고 싶지 않을 정도로 각을 세울때도 마찬가지입니다. 

꼭 원하는 것을 성취해 나가려 할 때 필요한 것이 있습니다. 늘 주변의 사소한 인연을 소홀히 하지 않는 것입니다.  

 

그 기본을 행하지 않고 뜻을 성취하는 길을 찾으려 하는 이가 있습니다. 그런 태도로 살아갈 때 쉽지 않은 인생길을 걸어가게 됩니다.  

 


내가 중심이 될 때
내가 다른사람보다 위에 있으려 할 때
내가 믿고 있는 것이 다른 사람에게는 틀린 것이 될 때
내가 만나고 싶은 승리가 다른 사람을 짓밟고 올라서는 일이 될 때

꼭 돌이켜 보아야 합니다. 

 

겸손도 있어야 하고 능력도 있어야 하고 지혜도 겸비해야 할 것입니다. 그런데 그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나 아닌 타자를 향한 따뜻한 마음입니다.

 

어쩌면 저를 포함하여 우리가 서로 경쟁해야 하는 것은 권력의 정점에 올라 호령하는 일보다는 낮은 곳에서 신음하고 고통받고 있는 이들의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삶을 사는 것이 되어야겠습니다. 

 

그런 자세로 
권력도 얻고
재력도 얻고
사람의 마음도 얻어야 진정한 인생길을 걸어갔다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몇개월동안 대한민국 국민을 대표하는 이를 뽑기 위한 선거전으로 떠들썩 했습니다. 

 

국민의 대표주자로 선택된 분들이나 그렇지 못한 분들 모두 국민을 섬기기 위해 나왔던 분들일 것입니다. 

 

오늘 하루 그 결과에 따라 희비가 엇갈린 분들이 많습니다. 그 과정에서 의도하지 않게 상처를 주었던 많은 분들이 있을 것입니다. 

 

서울 경기에 주로 분포되어 있는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조선왕릉 앞에 와서 조용히 하루를 보내보기를 권해 드립니다. 

 

나라를 이끌고 법을 만들고 백성을 향하는 길 
나로부터 비롯되는 길

그 길을 찾아 달려가는 하루이기를 바랍니다. 

 

 

160410_헌릉_001.jpg

 

160410_헌릉_002.jpg

 

160410_헌릉_003.jpg

 

160410_헌릉_004.jpg

 

160410_헌릉_005.jpg

 

160410_헌릉_006.jpg

 

160410_헌릉_007.jpg

 

160410_헌릉_008.jpg

 

160410_헌릉_009.jpg

 

160410_헌릉_010.jpg

 

160410_헌릉_011.jpg

 

160410_헌릉_012.jpg

 

160410_헌릉_013.jpg

 

160410_헌릉_015.jpg

 

160410_헌릉_017.jpg

 

160410_헌릉_019.jpg

 

160410_헌릉_020.jpg

 

160410_헌릉_021.jpg

 

160410_헌릉_022.jpg

 

160410_헌릉_023.jpg

 

160410_헌릉_024.jpg

 

160410_헌릉_025.jpg

 

160410_헌릉_026.jpg

 

160410_헌릉_027.jpg

 

160410_헌릉_028.jpg

 

160410_헌릉_029.jpg

 

160410_헌릉_030.jpg

 

160410_헌릉_031.jpg

 

160410_헌릉_032.jpg

 

160410_헌릉_033.jpg

 

160410_헌릉_034.jpg

 

160410_헌릉_035.jpg

 

160410_헌릉_036.jpg

 

160410_헌릉_037.jpg

 

160410_헌릉_038.jpg

 

160410_헌릉_039.jpg

 

160410_헌릉_040.jpg

 

160410_헌릉_041.jpg

 

160410_헌릉_042.jpg

 

160410_헌릉_043.jpg

 

160410_헌릉_044.jpg

 

160410_헌릉_045.jpg

 

160410_헌릉_046.jpg

 

160410_헌릉_047.jpg

 

160410_헌릉_048.jpg

 

160410_헌릉_049.jpg

 

160410_헌릉_050.jpg

 

160410_헌릉_051.jpg

 

160410_헌릉_052.jpg

 

160410_헌릉_053.jpg

 

160410_헌릉_054.jpg

 

160410_헌릉_055.jpg

 

160410_헌릉_056.jpg

 

160410_헌릉_057.jpg

 

160410_헌릉_058.jpg

 

160410_헌릉_059.jpg

 

160410_헌릉_060.jpg

 

160410_헌릉_061.jpg

 

160410_헌릉_062.jpg

 

160410_헌릉_063.jpg

 

160410_헌릉_064.jpg

 

160410_헌릉_066.jpg

 

160410_헌릉_068.jpg

 

160410_헌릉_069.jpg

 

160410_헌릉_070.jpg

 

160410_헌릉_073.jpg

 

160410_헌릉_074.jpg

 

160410_헌릉_075.jpg

 

Atachment
첨부 '68'

  1. 1812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33) - 이순지선생묘 (남양주시 화도읍)

    1812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33) - 이순지선생묘 (남양주시 화도읍) 과학자 이순지 조선시대의 과학자로 제일 많은 기억을 해주고 있는 장영실에 비해서 이순지의 역할이 비교적 컸는데 이름이 그렇게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사료를 찾아보니 이순지라는 ...
    Date2019.01.05 By문화촌 Views66
    Read More
  2. 181115 역사문화탐방이야기(32) - 청풍김씨 (남양주시 와부읍)

    181115 역사문화탐방이야기(32) - 청풍김씨 (남양주시 와부읍) 일가 가문이 중요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듣습니다. 그만큼 뿌리가 튼튼하면 광풍이 불어도 흔들리지 않고 버틸 수 있다는 것입니다. "행복한 사람도 아픔은 있습니다. 다만 그것을 다스리는 방법을...
    Date2018.11.15 By문화촌 Views92
    Read More
  3. 1810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31) - 유강 및 기계유씨묘역 (남양주시 화도읍 차산리)

    1810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31) - 유강 및 기계유씨묘역 (남양주시 화도읍 차산리) 어쩌면 사람이 살아간다는 것만큼 신기한 일도 없습니다. 두 다리로 걷고, 호흡하며 두 눈으로 모든 현상들을 바라보는 것만큼 세상은 넓고 할 일도 많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
    Date2018.10.11 By문화촌 Views79
    Read More
  4. 180727 역사문화탐방이야기(30) - 삶 그리고 지속함

    180727 역사문화탐방이야기(30) - 삶 그리고 지속함 고려신문 김창호 대표가 끊임없이 언론탄압에 맞서 살아온 이형관 군산대 학생기자에 대한 인식을 시켜준 덕에 제일 먼저 찾은 곳입니다. 어떻게 살아가야 할지 고민스러울 때 서슴없이 그 길로 가게 만들었...
    Date2018.07.28 By문화촌 Views45
    Read More
  5. 180704 역사문화탐방이야기(29) - 능원대군 이보를 만나다

    180704 역사문화탐방이야기(29) - 능원대군 이보를 만나다 장마로 비가 내리는 날입니다. 화도읍 녹촌리 궁촌테니스장 옆에 위치한 능원대군 이보...그가 바라본 세상이 흡사 오늘과 같은 날이 아닌가 싶습니다. 장마가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면서 햇빛이 비취...
    Date2018.07.04 By문화촌 Views48
    Read More
  6. 1802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8) - 청강 이제신 선생의 청백리 정신을 기리며

    1802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8) - 청강 이제신 선생의 청백리 정신을 기리며 남양주 수동면 송천리를 그동안 많이 다니다가 우연히 인연을 맺게 된 명달리...늘 지나다니는 길입니다. 화서 이항로의 기념관은 지난 번 고종황제의 증손녀 이홍 공주와 함께 다녀...
    Date2018.04.29 By문화촌 Views59
    Read More
  7. 1711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7) - 태릉 산책길 넘어 강릉(명종)을 찾다

    1711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7) - 태릉에서 산책길 넘어 강릉(명종)을 찾다 날이 급격하게 추워졌습니다. 문정왕후가 그렇게도 아끼며 왕으로 세우기 위해 혈투를 마다하지 않았던 과거속으로 가 봅니다. 연산군을 밀어내고 반정에 성공한 중종은 통치기간 내...
    Date2018.04.29 By문화촌 Views79
    Read More
  8. 170920 역사문화탐방이야기(26) - 조선의 국모 명성황후 생가를 찾아서

    170920 역사문화탐방이야기(26) - 조선의 국모 명성황후 생가를 찾아서 경기도 인근에서 가까운 것 같으면서 막상 길을 나서니 먼 곳이 여주... 세종대왕과 효종이 잠들어 있는 영릉(두 개가 한글 철자는 같으나 한자로 쓰면 첫글자인 영이 서로 다른 한자를 ...
    Date2017.11.16 By문화촌 Views78
    Read More
  9. 17090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5) - 당쟁이 극심하던 시대를 살아간 정조를 찾아서

    17090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5) - 당쟁이 극심하던 시대를 살아간 정조를 찾아서 아버지 영조는 할아버지 숙종의 서장자(차남)로 적통인 경종의 뒤를 이어 왕위에 올랐습니다. 영조는 잠재적인 왕위 계승이 가능한 인물이었지만, 수많은 위기속에서 경종 사후 ...
    Date2017.09.13 By문화촌 Views74
    Read More
  10. 17083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4) - 한 시대를 호령했던 여인 문정왕후 (서울 노원구)

    17083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4) - 한 시대를 호령했던 여인 문정왕후 (서울 노원구) 문촌 장익수(메인즈) 오랫동안 탐방기를 쓰지 않고 묵혀 두었다가 이제서야 기억을 더듬어 글을 쓰게 되네요. 오늘은 여인천하의 시대를 열었던 한 여인에게 다가가 봅니다. ...
    Date2017.08.31 By문화촌 Views81
    Read More
  11. 1605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3) - 철종을 낳은 전계대원군 (경기도 포천시 선단동)

    1605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3) - 철종을 낳은 전계대원군 (경기도 포천시 선단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살아가다보면 어쩔 수 없는 경우가 있습니다. 자신이 의도하지 않았던 일, 불가항력적인 일, 그리고 쌓여진 안좋은 기억들로 혼란스러운 일이 반복되는 ...
    Date2016.10.27 By문화촌 Views208
    Read More
  12. 16042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2) - 원주변씨 뿌리인 변안렬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진건읍)

    16042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2) - 원주변씨 뿌리인 변안렬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진건읍) 문촌 장익수(메인즈) 변안렬 장군...조선왕조 500년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고려시대의 인물입니다. 탐방을 통해 그분을 더욱 구체적...
    Date2016.05.03 By문화촌 Views211
    Read More
  13. 1604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1) - 정순왕후의 수렴청정 후 왕권을 이어 받은 순조를 찾다 (서울시 내곡동)

    1604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1) - 정순왕후의 수렴청정 후 왕권을 이어 받은 순조를 찾다 (서울시 내곡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영조, 정조의 통치아래 조선의 정치가 꽃을 피웠던 시절이 지났습니다. 영조와 한 평생을 같이하며 권력의 정점에서 숨고르기를 ...
    Date2016.04.22 By문화촌 Views168
    Read More
  14. 1604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0) - 실학과 청풍김씨의 뿌리인 김육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삼패동)

    1604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0) - 실학과 청풍김씨의 뿌리인 김육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삼패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4월은 이 땅의 민주화를 기억하는 달   김육은 백성의 고통을 몸소 눈으로 보고 대동법 시행을 주장했던 백성편에 있던 관리였...
    Date2016.04.20 By문화촌 Views245
    Read More
  15. 160414 역사문화탐방이야기(19) - 조선 건국에 결정적 기여를 한 태종 이방원을 찾아가다 (서울시 내곡동)

    160414 역사문화탐방이야기(19) - 조선 건국에 결정적 기여를 한 태종 이방원을 찾아가다 (서울시 내곡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서울 나들이가 자주 있습니다. 양재동을 다녀가면서 들려야 하는 왕릉 중 하나인데 피일차일 미루다가 이제서야 방문하게 됩...
    Date2016.04.14 By문화촌 Views150
    Read More
  16. 1604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18) - 수석리토성과 문강공 조말생 후손 묘소를 다녀오다 (남양주시 수석동)

    1604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18) - 수석리토성과 문강공 조말생 후손 묘소를 다녀오다 (남양주시 수석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매번 지나 다니는 길에 수석리 토성 이정표를 보았습니다. 오늘은 꼭 방문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산을 오릅니다. 남양주시 수석동...
    Date2016.04.11 By문화촌 Views262
    Read More
  17. 1604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7) - 청록파시인 조지훈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화도읍)

    1604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7) - 청록파시인 조지훈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화도읍) 문촌 장익수(메인즈) 살면서 여러가지 감정이 교차하는 시점이 있습니다. 때로는 사람들에게 치여서 때로는 경제적 빈곤으로 때로는 마음 둘 곳 없어 헤메일 때 그렇습니다...
    Date2016.04.08 By문화촌 Views186
    Read More
  18. 160405 역사문화탐방이야기(16) - 우이독경이야기 (경기도 양주)

    160405 역사문화탐방이야기(16) - 우이독경이야기 (경기도 양주)   문촌 장익수(메인즈)     양주에 있는 단경왕후를 찾아가는 길...월요일은 문 닫는다는 것을 거의 도착해서야 기억해냅니다. 조선왕릉이나 박물관 등은 매주 월요일 오픈하지 않는다는 것이 ...
    Date2016.04.06 By문화촌 Views94
    Read More
  19. 1603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5) - 메밀 꽃 필무렵에 다녀온 이효석문학관 (강원도 평창군)

    1603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5) - 메밀 꽃 필무렵에 다녀온 이효석문학관 (강원도 평창군) 문촌 장익수(메인즈) 누군가 그리워질 때면 꼭 한번 돌아보는 소설이 있습니다. 바로 이효석의 "메밀꽃 필 무렵"입니다. 봉평 막국수가 전국적으로 유명합니다. 아마 ...
    Date2016.03.27 By문화촌 Views186
    Read More
  20. 160313 역사문화탐방이야기(14) - 여인천하의 시대를 만든 문정왕후가 잠들어 있는 태릉(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160313 역사문화탐방이야기(14) - 여인천하의 시대를 만든 문정왕후가 잠들어 있는 태릉(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가까운 곳에 위치해 있어 지나 다니면서도 들리지 못했던 태릉.    우리나라 국가대표 선수들이 제일 많이 머무르는 지...
    Date2016.03.14 By문화촌 Views24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