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lider01 slider02 slider0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802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8) - 청강 이제신 선생의 청백리 정신을 기리며

남양주 수동면 송천리를 그동안 많이 다니다가 우연히 인연을 맺게 된 명달리...늘 지나다니는 길입니다.  화서 이항로의 기념관은 지난 번 고종황제의 증손녀 이홍 공주와 함께 다녀온 적이 있습니다.

----

벽계 이항로(李恒老, 1792년~1868년)는 조선의 유학자이자 문신입니다. 자는 이술(而述), 호는 화서(華西), 본관은 벽진(碧珍)이며 경기도 포천 출신입니다.



3세 때 《천자문》을 떼고, 6세 때 《십팔사략》을 배웠다고 합니다. 1840년 헌종 때 경사(經史)에 밝은 선비로 천거되어 휘경원 참봉에 임명되었으나, 벼슬을 단념하고 고향 벽계에서 후진을 양성하였습니다. 1864년 고종 때 좌의정 조두순의 추천으로 장원서 별제·전라도 도사를 거쳐 공조참판에 이르렀습니다. 특히 성리학에 밝았으며, 저서로 《화동역사 합편강목》 60권과 《벽계아언》 12권, 《주자대전 잡의집보》 등이 있습니다. 최익현에게 유교를 가르쳤다고 합니다. (위키피디아에서)



기념관에 들러 당대 최고의 성리학자인 이항로를 떠올렸던 2016년...퇴계이황에 이어 두번째 제가 공부를 더 해서 후진양성에 힘쓰고 싶게 만들었던 분입니다.



명달리를 가려면 수입리를 거쳐가는데 1.4km 청강 이제신 기념관 표지판이 늘상 눈에 들어오곤 했습니다. 꼭 한번 가보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결국 들렸던 곳...생각보다 기념관을 포함한 묘소의 규모가 컸습니다.



사람이 만나고 헤어짐은 결국 인연이라는 쇠사슬처럼 멋진 만남 , 즐거운 만남은 늘 우리가 꿈꾸는 이상을 향한 첫 걸음이 됩니다. 그렇게 발길을 머물게 했던 표지판 덕분에 수입리 주변 카페와 펜션을 좀더 많이 알게 되었습니다. 정말 돈 많고, 암으로 고생하시는 분들이 모여사는 곳이라 하더니...주변 건물들이 전부 다 특색을 가지고 있더군요.  명달리숲속학교를 터전 삼아 후진양성에 힘쓰고 싶은 이유는 그동안 받았던 사람들과의 관계속에서 맺어진 저의 모습 때문입니다.


사실 그러고 싶지 않은데 행사를 진행할 때 일처리가 느린 것을 못 참습니다. 그러다 보니 혼자 일처리를 빨리 해 버리고, 결과를 기다리곤 합니다. 또한 즉석에서 여러가지 아이디어가 쏟아지는 데로 일을 처리하기 때문에 주변 사람들의 이해를 못 받을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타인을 향해 희생적으로 일을 잘 해 주고도 욕을 먹는다는 소리를 듣곤합니다.



그런데 교육, 가르침은 그렇지 않습니다.



일이 아니고 그 사람의 미래를 책임질 수 있을 만큼 생각을 바꾸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살아왔던 인생의 여정길에서 오직 하나...저와 같은 생각으로 미래를 꿈꾸는 사람들이 모여 사는 공간...공동체입니다.


그것을 명달리숲속학교에서 이루고 싶습니다.
동영상
[움직이려면 클릭 후 드래그 하세요]


---

이제신 (李濟臣)


1536(중종 31)~1583(선조 16). 조선 중기의 문신

본관은 전의 자는 몽응 호는 청강, 시보의 중소으로 할아버지는 공달이고, 아버지는 병마사 문서이며, 어머니는 부령도호부사 우예손의 딸이다. 영의정 상진의 손자사위이다. 어려서부터 영민해 7세 때부터 시를 지어 사람들을 놀라게 했으며, 조식이 한번 보고서 기이하게 여겼다 한다. 17세 때 용문산으로 조욱을 찾아가 학업을 닦고, 1558년(명종 13)생원시에 합격, 이어서 1564년(명종 19) 식년 문과에 을과로 급제, 승문원권지정자에 보임되었다. 이어서 예문관검열.성균관전적. 형도정랑. 공조정랑. 호조정랑을 역임하였다.


선조가 즉위해서는 예조정랑으로서 [명조실록] 편찬에 참여했고, 사헌부감찰. 사간원정언. 사헌부지평을 지냈다. 오상상이 신망해 사은사의 종사관으로 선발, 명나라에 다녀왔다.


1571년(선조4) 울산군수로 나가 아전들의 탐학을 근절시키고, 백성들의 불편을 없애는 데 힘썼다. 1578년 진주목사가 되어 선정을 펴서 공이 많았는데, 이 때 토호들의 모함으로 병부를 잃고 벼슬을 사임, 향리에 은거하였다. 1581년 강계부사로 다시 등용되고, 이어서 함경북도 병마절도사가 되었다. 그러다가 1584년 여진족 이탕개가 쳐들어와 경원부가 함락되자, 패전의 책임으로 의주 인산진에 유배되었다가 그곳에서 죽었다. 시문에 능하고 글씨는 행서.초서.전서.예서에 모두 뛰어났다. 1585년 경연관 이우직의 특청으로 신원되어 병조판서에 추증되었다. 청백리에 책록되었다. 양근의 미원서원, 청주의 송천서원에 제향되었다. 시호는 평간이다. 저서와 작품으로는 [청강집], [청강소설], [진성잡기], [상붕남묘비], [이현령인손묘갈] 등이 있다.


한국학중앙연구원 민족문화대백과사전에서 인용



청강 이제신은 조선의 청백리로 기록되어 있는 분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淸白吏 (청백리)


조선시대의 이상적인 관료상으로, 청렴하고 강직한 신하에게 의정부에서 내리는 칭호입니다. 관리로서 청백리의 호칭을 받는 것은 대단히 큰 영예로 간주되었으며 후손들에게도 그 은덕으로 벼슬길에 오를 수 있는 특전이 주어졌습니다. 다만 실제로 이 특전을 사용해서 관직에 오른 사람들은 많지 않았습니다. 관직에 뜻이 있다면 저런 영광된 자손이라도, 아니 영광된 조상님 얼굴에 먹칠하지 않기 위해 과거 시험을 공부해서 관직에 나갔기 때문입니다.


조선시대에 약 200명이 청백리 호칭을 수여받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나무위키에서)



청강 이제신 기념관

그곳에 사시는 분들은 아침 일찍 여명이 동터오는 시간대의 방문을 이상히 여기는 것 같았습니다.  살을 에이는 듯한 추위를 뚫고 한걸음 한걸음 묘소앞을 향해 걸어갑니다. 기념관 안쪽에 들어가고 싶었지만, 다음기회에 들려야 할 것 같습니다. 드디어 표지판에 쓰여있던 청강 이제신 기념관의 궁금증을 풀고 갑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청백리 칭호를 받은 이제신 선생처럼 명달리숲속학교에서 시작될 가배커피체험학교(가칭)는 후진 양성을 알리는 시작이 될 것입니다. 3개월동안 아프리카 모잠비크를 다녀오는 이유는 덜 성숙된 제 인격 때문인 것 같습니다. 많은 것을 배우고 많은 것을 경험하고 오도록 하겠습니다. 아래 고은선생의 시로 제 마음을 대신합니다.


고은 시인의 <만인보> 29권에서 이 청백리를 다룬 시

제목은 이 작품에서 다루고 있는 사람 이름인 '기건'.


조선 5백년간
청백리 2백이라면
그중에는 억지 고과(考課)도 더러 있겠으나
조선 몇백년간 2백이라면
그 얼마나
썩은 관(官)이게는가
썩고 썩은 이(吏)이겠는가

그런 탐관오리 구더기 세월 속
지독한 청백리도 암암리 있었거니와
청백리 기건 나리도
있었거니와

연안부사 재임 6년
그곳 명품
붕어
참붕어 한마리도 먹지 않았어

바다 건너
제주목사 재임 3년
그곳 명품
복어
도미 한점
입에 대지 않았어

그런즉 제주목 아전들
그 아래
대정현감
정의현감
죽을 판이었어

이런 관리가 희한하게 있어주었어

가을바람 일어
대정 백성 땀투성이 앙가슴 식어 살 만하였어
 

180211_청강이제신선생묘_020.JPG

 

180211_청강이제신선생묘_024.JPG

 

180211_청강이제신선생묘_029.JPG

 

180211_청강이제신선생묘_074.JPG

 


  1. 1812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33) - 이순지선생묘 (남양주시 화도읍)

    1812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33) - 이순지선생묘 (남양주시 화도읍) 과학자 이순지 조선시대의 과학자로 제일 많은 기억을 해주고 있는 장영실에 비해서 이순지의 역할이 비교적 컸는데 이름이 그렇게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사료를 찾아보니 이순지라는 ...
    Date2019.01.05 By문화촌 Views131
    Read More
  2. 181115 역사문화탐방이야기(32) - 청풍김씨 (남양주시 와부읍)

    181115 역사문화탐방이야기(32) - 청풍김씨 (남양주시 와부읍) 일가 가문이 중요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듣습니다. 그만큼 뿌리가 튼튼하면 광풍이 불어도 흔들리지 않고 버틸 수 있다는 것입니다. "행복한 사람도 아픔은 있습니다. 다만 그것을 다스리는 방법을...
    Date2018.11.15 By문화촌 Views169
    Read More
  3. 1810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31) - 유강 및 기계유씨묘역 (남양주시 화도읍 차산리)

    1810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31) - 유강 및 기계유씨묘역 (남양주시 화도읍 차산리) 어쩌면 사람이 살아간다는 것만큼 신기한 일도 없습니다. 두 다리로 걷고, 호흡하며 두 눈으로 모든 현상들을 바라보는 것만큼 세상은 넓고 할 일도 많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
    Date2018.10.11 By문화촌 Views126
    Read More
  4. 180727 역사문화탐방이야기(30) - 삶 그리고 지속함

    180727 역사문화탐방이야기(30) - 삶 그리고 지속함 고려신문 김창호 대표가 끊임없이 언론탄압에 맞서 살아온 이형관 군산대 학생기자에 대한 인식을 시켜준 덕에 제일 먼저 찾은 곳입니다. 어떻게 살아가야 할지 고민스러울 때 서슴없이 그 길로 가게 만들었...
    Date2018.07.28 By문화촌 Views74
    Read More
  5. 180704 역사문화탐방이야기(29) - 능원대군 이보를 만나다

    180704 역사문화탐방이야기(29) - 능원대군 이보를 만나다 장마로 비가 내리는 날입니다. 화도읍 녹촌리 궁촌테니스장 옆에 위치한 능원대군 이보...그가 바라본 세상이 흡사 오늘과 같은 날이 아닌가 싶습니다. 장마가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면서 햇빛이 비취...
    Date2018.07.04 By문화촌 Views74
    Read More
  6. 1802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8) - 청강 이제신 선생의 청백리 정신을 기리며

    1802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8) - 청강 이제신 선생의 청백리 정신을 기리며 남양주 수동면 송천리를 그동안 많이 다니다가 우연히 인연을 맺게 된 명달리...늘 지나다니는 길입니다. 화서 이항로의 기념관은 지난 번 고종황제의 증손녀 이홍 공주와 함께 다녀...
    Date2018.04.29 By문화촌 Views91
    Read More
  7. 1711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7) - 태릉 산책길 넘어 강릉(명종)을 찾다

    1711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7) - 태릉에서 산책길 넘어 강릉(명종)을 찾다 날이 급격하게 추워졌습니다. 문정왕후가 그렇게도 아끼며 왕으로 세우기 위해 혈투를 마다하지 않았던 과거속으로 가 봅니다. 연산군을 밀어내고 반정에 성공한 중종은 통치기간 내...
    Date2018.04.29 By문화촌 Views107
    Read More
  8. 170920 역사문화탐방이야기(26) - 조선의 국모 명성황후 생가를 찾아서

    170920 역사문화탐방이야기(26) - 조선의 국모 명성황후 생가를 찾아서 경기도 인근에서 가까운 것 같으면서 막상 길을 나서니 먼 곳이 여주... 세종대왕과 효종이 잠들어 있는 영릉(두 개가 한글 철자는 같으나 한자로 쓰면 첫글자인 영이 서로 다른 한자를 ...
    Date2017.11.16 By문화촌 Views102
    Read More
  9. 17090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5) - 당쟁이 극심하던 시대를 살아간 정조를 찾아서

    17090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5) - 당쟁이 극심하던 시대를 살아간 정조를 찾아서 아버지 영조는 할아버지 숙종의 서장자(차남)로 적통인 경종의 뒤를 이어 왕위에 올랐습니다. 영조는 잠재적인 왕위 계승이 가능한 인물이었지만, 수많은 위기속에서 경종 사후 ...
    Date2017.09.13 By문화촌 Views98
    Read More
  10. 17083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4) - 한 시대를 호령했던 여인 문정왕후 (서울 노원구)

    17083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4) - 한 시대를 호령했던 여인 문정왕후 (서울 노원구) 문촌 장익수(메인즈) 오랫동안 탐방기를 쓰지 않고 묵혀 두었다가 이제서야 기억을 더듬어 글을 쓰게 되네요. 오늘은 여인천하의 시대를 열었던 한 여인에게 다가가 봅니다. ...
    Date2017.08.31 By문화촌 Views104
    Read More
  11. 1605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3) - 철종을 낳은 전계대원군 (경기도 포천시 선단동)

    1605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3) - 철종을 낳은 전계대원군 (경기도 포천시 선단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살아가다보면 어쩔 수 없는 경우가 있습니다. 자신이 의도하지 않았던 일, 불가항력적인 일, 그리고 쌓여진 안좋은 기억들로 혼란스러운 일이 반복되는 ...
    Date2016.10.27 By문화촌 Views233
    Read More
  12. 16042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2) - 원주변씨 뿌리인 변안렬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진건읍)

    160428 역사문화탐방이야기(22) - 원주변씨 뿌리인 변안렬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진건읍) 문촌 장익수(메인즈) 변안렬 장군...조선왕조 500년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고려시대의 인물입니다. 탐방을 통해 그분을 더욱 구체적...
    Date2016.05.03 By문화촌 Views246
    Read More
  13. 1604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1) - 정순왕후의 수렴청정 후 왕권을 이어 받은 순조를 찾다 (서울시 내곡동)

    160421 역사문화탐방이야기(21) - 정순왕후의 수렴청정 후 왕권을 이어 받은 순조를 찾다 (서울시 내곡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영조, 정조의 통치아래 조선의 정치가 꽃을 피웠던 시절이 지났습니다. 영조와 한 평생을 같이하며 권력의 정점에서 숨고르기를 ...
    Date2016.04.22 By문화촌 Views203
    Read More
  14. 1604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0) - 실학과 청풍김씨의 뿌리인 김육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삼패동)

    160416 역사문화탐방이야기(20) - 실학과 청풍김씨의 뿌리인 김육선생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삼패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4월은 이 땅의 민주화를 기억하는 달   김육은 백성의 고통을 몸소 눈으로 보고 대동법 시행을 주장했던 백성편에 있던 관리였...
    Date2016.04.20 By문화촌 Views270
    Read More
  15. 160414 역사문화탐방이야기(19) - 조선 건국에 결정적 기여를 한 태종 이방원을 찾아가다 (서울시 내곡동)

    160414 역사문화탐방이야기(19) - 조선 건국에 결정적 기여를 한 태종 이방원을 찾아가다 (서울시 내곡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서울 나들이가 자주 있습니다. 양재동을 다녀가면서 들려야 하는 왕릉 중 하나인데 피일차일 미루다가 이제서야 방문하게 됩...
    Date2016.04.14 By문화촌 Views172
    Read More
  16. 1604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18) - 수석리토성과 문강공 조말생 후손 묘소를 다녀오다 (남양주시 수석동)

    160410 역사문화탐방이야기(18) - 수석리토성과 문강공 조말생 후손 묘소를 다녀오다 (남양주시 수석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매번 지나 다니는 길에 수석리 토성 이정표를 보았습니다. 오늘은 꼭 방문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산을 오릅니다. 남양주시 수석동...
    Date2016.04.11 By문화촌 Views303
    Read More
  17. 1604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7) - 청록파시인 조지훈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화도읍)

    16040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7) - 청록파시인 조지훈 묘소를 찾아서(남양주시 화도읍) 문촌 장익수(메인즈) 살면서 여러가지 감정이 교차하는 시점이 있습니다. 때로는 사람들에게 치여서 때로는 경제적 빈곤으로 때로는 마음 둘 곳 없어 헤메일 때 그렇습니다...
    Date2016.04.08 By문화촌 Views217
    Read More
  18. 160405 역사문화탐방이야기(16) - 우이독경이야기 (경기도 양주)

    160405 역사문화탐방이야기(16) - 우이독경이야기 (경기도 양주)   문촌 장익수(메인즈)     양주에 있는 단경왕후를 찾아가는 길...월요일은 문 닫는다는 것을 거의 도착해서야 기억해냅니다. 조선왕릉이나 박물관 등은 매주 월요일 오픈하지 않는다는 것이 ...
    Date2016.04.06 By문화촌 Views114
    Read More
  19. 1603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5) - 메밀 꽃 필무렵에 다녀온 이효석문학관 (강원도 평창군)

    160326 역사문화탐방이야기(15) - 메밀 꽃 필무렵에 다녀온 이효석문학관 (강원도 평창군) 문촌 장익수(메인즈) 누군가 그리워질 때면 꼭 한번 돌아보는 소설이 있습니다. 바로 이효석의 "메밀꽃 필 무렵"입니다. 봉평 막국수가 전국적으로 유명합니다. 아마 ...
    Date2016.03.27 By문화촌 Views206
    Read More
  20. 160313 역사문화탐방이야기(14) - 여인천하의 시대를 만든 문정왕후가 잠들어 있는 태릉(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160313 역사문화탐방이야기(14) - 여인천하의 시대를 만든 문정왕후가 잠들어 있는 태릉(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문촌 장익수(메인즈)   가까운 곳에 위치해 있어 지나 다니면서도 들리지 못했던 태릉.    우리나라 국가대표 선수들이 제일 많이 머무르는 지...
    Date2016.03.14 By문화촌 Views26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